엽문 4 종극일전 (Ip Man 4: The Final Fight, 2013)

견자단 주연의 ‘엽문’ 히트한 이래 무술인 엽문의 이야기는 많은 사람의 흥미를 끌어왔다. 하지만 견자단이 나오는 ‘엽문’과 ‘엽문2’는 실제 엽문의 삶과는 거리가 있는 내용이었다. 이번 ‘엽문 4 종극일전’은 실제 엽문의 삶을 그리고 있는 듯 하다. 나야 고증을 안해봤으니 엽문이 그렇게 살았는지는 모를 일. 엽문의 아들의 시각에서 영화를 진행하는 것이니 아마도 엽문의 아들이 엽문의 삶을 글로 쓰고 그걸 영화로 만든 듯 하다.

아무래도 나의 관심사는 엽문과 ‘북쪽여인’이라고 호칭되는 젊은 여자의 관계이다. 엽문은 아내가 홍콩을 한 번 방문했다가 불산으로 돌아간 이후 다시는 아내를 보지 못한다. 그러는 사이 ‘북쪽여인’은 엽문을 사모하여 엽문에게 매일 도시락을 싸가지고 간다. 엽문도 ‘북쪽여인’을 사랑한 듯 보이지만 제자들의 반대로 이루어지지 못한다. 나중에 ‘북쪽여인’은 폐암에 걸려 엽문보다 먼저 저세상으로 간다. 엽문과 ‘북쪽여인’은 나이 차이가 꽤 난 것으로 보인다.

문맹이었던 ‘북쪽여인’은 학식도 깊고 무예에도 도통한 엽문에게 쉽게 반했던 것 같다. 하지만, 엽문은 두 사람의 관계의 종국이 너무 쉽게 예견된다고 생각했던 듯 하다. 어쨌든 사랑은 해야 하는 것인데.

극중에는 드라마틱한 싸움 장면도 나오지만 엽문이 실제로 그렇게 많은 결투들을 했는지는 모르겠다. 그보다는 엽문이 나이 들어서 자신의 수련 장면을 아들에게 영상으로 담게 하는 장면이 더 인상 깊다. 엽문은 나이들고 병이 깊어 예전처럼 절도 있고 힘있는 동작을 보여주지 못한다. 심지어는 동작 중간 중간에 힘들어 쉬기까지 한다. 엽문의 수련 장면은 유튜브에서 검색해보면 찾을 수 있다. 견자단의 ‘엽문’에서 본 무술 장면을 기대하면 곤란하다. 죽음을 앞둔 늙은 엽문이 마지막 기력을 짜내어 동작 하나하나를 수행하는 것을 볼 수 있을 뿐이다.

엽문의 제자라고 알려져 있는 이소룡은 영춘권을 일부 채용해서 절권도를 만드는 데 활용한다. 절권도에서 상대와 팔을 항상 접해있는 상태에서 상대의 움직임을 예측하고 지르고 막고 하는 자세는 영춘의 원리에서 따온 것이다.

‘북쪽여인’역을 맡은 이는 주초초(周楚楚, Zhou, Chu Chu)이구나. 1986년생. 얼굴과 몸매가 다 훌륭한 배우이다.

Advertisements

Leave a Reply

Please log in using one of these methods to post your comment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